자살하는 식물

 

 

 

시스투스

자살하는 식물

 

지중해에 자생하는 식물로 기온이 35도 정도를 넘으면 분신자1살하기 위해 발화하기 쉬운 분비액을 내뿜는다.

그 액이 자연발화해서 시스투스 자신은 물론이고 주변의 식물까지 태워버린다.

이 당황스럽기 그지없는 자1살을 시행하기 전에 시스투스는 내화성이 있는 씨를 뿌린다.

씨가 최적의 조건에서 발아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햇볕과 신선한 비료가 필요하기 때문.

때로는 이 불이 숲 전체를 불태워버리는 경우도 있다.

또한 그 꽃은 하루밖에 피지않으며 꽃말은

'나는 내일 죽겠지'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