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5월부터 배달비 유료


15230164836078.png


국내 1위 치킨업체인 교촌치킨이 내달 1일부터 배달 서비스를 유료화한다. 치킨프랜차이즈 가맹본부가 배달료를 받기로 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다른 치킨업체와 배달 외식업체들도 이에 동참할 가능성이 크다. 사실상 치킨값이 오르는 셈이다.

교촌치킨은 6일 가맹점 운영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해 배달 서비스 유료화를 추진하기로 결정하고 현재 전국 가맹점 동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가맹점 동의를 마친 뒤 내달부터 이 정책을 시행하면 교촌치킨 배달 주문시 건당 2000원의 배달 서비스 이용료가 부과된다.

교촌치킨은 배달비용 증가가 가맹점 수익성을 악화시키는 주된 요인이라고 판단해 이번 정책을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특히 최근 몇 년간 지속된 배달 인력난과 배달 서비스 운용 비용의 상승이 가맹점 운영의 가장 큰 애로사항으로 지적돼 왔다고 덧붙였다.

단 배달 서비스 이용 시에만 배달료가 적용되며, 교촌 오리지날(1만 5000원), 허니 오리지날(1만 5000원), 허니콤보(1만 8000원) 등 기존 메뉴 가격에는 변동이 없다.

-------------------------------------------------------------------------------------------------------------------

치킨 가격을 올리면 BBQ 처럼 공정위한테 철퇴 처맞을까봐

배달비를 유료화 시키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