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다산신도시 택배 사건 전말 (통수 난무)

152336613474.jpg

 

 

15233661350173.jpg

 

 

15233661352835.jpg

 

 

15233661355403.jpg

 

 

 

1 . 다산신도시 아파트는 애초에 지상에 차량 안다니는 컨셉으로 지은 아파트임.

아파트 단지에 진입하는 모든 차량들은 지하 통로로 다니도록 설계되어 있음.

근데 택배 차량이 이를 무시하고 지상 "인도" (차도 X) 로 진입하다가 애기랑 애엄마를 차량으로 침.

당연히 주민들은 개빡침.

 

2 . 주민들이 이기주의로 공문을 붙였다? X

= 공문 붙인건 건설사에 고용된 관리사무소. 사실상 건설사인 CJ 지시.

 

3 . 그런 공문을 붙인 이유는?

= 애초에 CJ가 이 아파트 짓고 분양하면서 지상에 차 안다니는 아파트로 광고하고 입주 받았는데, 이제와서 지상에 차 돌아다니게 하면 계약 위반이 됨.

CJ는 택배 배송은 지상이 아닌 지하 진입로를 통해 배송하도록 설계했는데, 문제는 택배차가 진입할 수 없을 정도로 천장 높이를 낮게 지어놨음.

즉 CJ 새끼들이 집 잘 못 지어놓은거.

CJ는 이래놓고 지상으로 택배차 들어오지 못한다고 무조건 지하로 오든가... 아니면 아파트 단지 밖에서 수레로 짐 나르라고 아파트 품격 운운하는 공문만 붙여놓음.

 

4 . 가만히 있다가 CJ랑 택배사들 싸움박질에 통수 쳐맞은 입주민들은 그럼 택배사 기업 차원에서 지하로 들어올 수 있는 차량을 기사들한테 지원하든가.. 아니면 수레로라도 배송해달라고 요청.

= 택배사 거부.

 

5 . 이 와중에 새로 짓는 신축 다산신도시 아파트들은 모두 지상에 차 안다니는 아파트 단지를 지향하고 있음.

이에 대해 택배사는 지하 통로로 다니면 자기들이 귀찮아지기 때문에 본인들 편의를 위해 이참에 건설사와의 기싸움에서 이겨서 "인도"로 택배차 진입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단체 농성 중.

 

6 . 택배 기사측은 앞뒤 내용 다 자르고 자기들 유리한 내용만 붙여서 인터넷에 올림.

심지어 그 공문 붙인게 아파트 주민이라는 허위사실까지 적어서.

네티즌들은 좋다고 해당 아파트 주민들 졸부로 매도하며 욕함.

 

 

 

 

 

이 사태로 가장 나쁜 놈

1 . CJ = 애초에 지하로 다니게 설계할 거면 택배차량이 드나들수 있도록 천장을 높이 지었어야 했음.

2 . 택배사 = 건설사와 해결할 문제를 주민들에게 피해 전가함. 동시에 앞뒤 내용 다 자르고 주민들이 공문 붙인것처럼 오해하도록 인터넷에 여론플레이 함.

3 . 네티즌 = 피카츄 배 안 만짐.

0 Comments
제목